먹기2013. 9. 8. 00:27

 

 

한달만인듯?. 이번엔 황과 함께 찾은 삼정.

 

 

 

 

이번에도 특선.

식전죽 + 샐러드.

 

 

 

 

 

 

 

 

사시미.

이건 지난번보다 더 부드러웠다. 10점만점에 9점

 

 

 

 

 

 

육회. 8점.

 

 

 

 

 

 

본격 고기님 등장.

한우집 치고 매우 두겁다. 3cm 정도는 될듯.

 

 

 

 

 

 

이번에도 식빵님 등장.

 

 

 

 

 

 

고기를 굽는 매의 눈빛.....

 

 

 

 

 

 

 

 

 

 

얼핏보면 탄것 같지만

 

한입 베어물면 터지는 육즙이 장난아님.

 

강추!.

 

 

 

 

차돌은 이렇게 한 면만 구워서  

 

 

 

접어서 서빙.

 

 


 

하우스와인은 뭔가 익숙한 맛이 남

국산인가?

 

 

 

 

 

 

 

된장은 살짝 짠 감이 있음.

 

 

 

밥은 맛있다

 

평소 습관대로 고기랑 같이먹고싶었음.

 

 

 

디저트. 식혜.

 

 

이 퀄리티에 두당 6만원정도의 가격은

횡성이라서 가능한거임.

 

서울이었음 두배는 받을듯...........

 

 

접근성이 떨어지는 문제가 있지만

덕분에 참 좋다(?)

 

강추함.

 

*위치가 위치다보니 예약하는게 안전함.

담번엔 우가를 시도해보겠음.

 

Posted by 모처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디테일한 포스팅 잘 보았습니다^^! 맛있게 드셨다니 감사합니다~노력하는 삼정 되겠습니다^^

    2013.09.20 19:28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