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날2012. 1. 2. 00:50




 난 아직
아무 말도 하지 못할 것 같다.

좀 더 시간이 지나면

좀 더 마음이 정리가 되면


그 때......








 wish you were here...






Posted by 모처럼

댓글을 달아 주세요